자응, 장흥 문화 웹진
Home 사람

사람

조연희 화가

0
조연희 작가는 꽹과리와 붓을 들고 장흥에서 30여년 문화활동을 해온 베테랑이다. 2002년 장흥군 유치면 덕산마을, 작가는 꽹과리를 두들기며 곧 허물어져 물에 잠길 골목길과 마당을 욱신욱신...

정명석 음악프로듀서 겸 연주자

0
20여년 전 광주에서 귀촌했을 때 정명석은 장흥읍에서 음반가게를 하고 있었다. 음반을 팔며 사람들에게 기타 레슨을 했다. 아들과 유치 산골에서 살던 때인데, 심심한 중학생 아들이...

위종만 화가, 장흥문화원 사무국장

0
위종만 화가는 농사를 지으며 그림을 그린다. 이른바 자칭 부지런한 ‘예술농부’다. 서울에서 고향에 내려와 7년차 친환경 벼농사를 짓는다. 장흥문화예술의 중심 단체인 장흥문화원에서 사무국장으로 일하고 있다. 50여년(1968년...

백근화 인문활동가

0
6년 전 서울에서 장흥으로 귀촌한 딱 봐도 ‘서울 촌놈’이다. 지금은 장평면 행정복지센터에서 칠순을 훌쩍 넘긴 할머니들에게 한글 공부를 가르치고 있다. 장평면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하고...

황희영 문화예술교육활동가

0
황희영 활동가는 대학시절 시를 썼으며 지혜학교(광주)에서 문학교사로 학생들과 만났다. 장흥으로 귀촌한 후 마을로 들어가 할머니들과 시를 쓰고 그림을 그리는 활동을 하고 있다. 월림마을 할머니들이...

이종욱 인문활동가

0
주말마다 광주에서 장흥으로 내려오느라 좀 바쁘다. 국가기록원에 등록되어 있는 1920년대 일제 강점기 장흥지역 항일독립운동 판결문(일본어)을 번역하다 장흥문화공작소와 인연을 맺었다. 그의 약력은 조금 이색적이다. 일본근대문학을...

박홍규 화가ㆍ판화가

0
화가 박홍규는 전라북도 부안 출신으로 홍익대 조소과를 나왔다. 주로‘언더서클’과 ‘탈춤반’에서 활동하던 대학 3학년 때 광주항쟁 소식을 들었고 입대하여서는 소작쟁의를 다룬 송기숙의《암태도》를 책이 닳도록 읽었다. 85년을...

박진형 인문활동가

0
장흥으로 귀촌하여 두 명의 미취학 아이를 키우는 엄마다. 2016년 장흥교육지원청 주관의 지역사회연계 프로그램 ‘뚝딱뚝딱 자연놀이 재미공작소’, 2017년 토요문화학교에서 강사. 2018년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 주관 ‘인문활동가 양성ㆍ파견...

곡인무영 문화기획자

0
그가 출가한 것은 고등학교 1학년 때. 중1 때 돌아가신 아버지를 절에 모시면서 깨달음을 얻은 뒤 불가에 귀의했다. 교리를 익히면서 그가 관심을 둔 새로운 영역은...

강태회 조각가

0
강태회 작가는 돌로 작업한다. 장흥 곳곳에 강 작가의 작품이 서있다. 장흥정남진도서관 앞 ‘책 읽는 엄마와 아이들’을 형상한 독서 조각상, 장흥동학농민혁명기념관에 설치된 ‘진군의 나팔’(동학농민군 형상)....